로그인 메뉴 열기

씨사이드파크 안전한 공원 만들기위한 안심벨운영

2018.03.21ㅣ임영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링크 카카오스토리 메일 보내기 url
 인천시설공단(이사장 이응복)은 안전한 공원 만들기 일환으로 영종 씨사이드파크 여성화장실 10개소에 총 50대의 여성 전용 안심 비상벨을 설치하였다고 밝혔다.
인천시설공단은 씨사이드파크 안심공원 만들기를 위해 지난해 4월 인천중부경찰서 영종지구대와 상호간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으며 안심비상벨 설치를 위해 여러 차례 토의를 통해 추진하였다.
 
화장실 이용객이 비상벨을 누르면 외부 입구에 설치된 경광등이 울림과 동시에 인천지방경찰청 및 인천중부경찰서 상황실, 순찰자 등과 자동 통화 연결이 되어 경찰의 빠른 현장상황 파악과 긴급 출동으로 즉각적인 대처가 가능하다.
 
공원 내 여성화장실 입구와 화장실 칸마다 비상벨 안내판이 부착되어 있어, 시민 누구나 긴급한 상황이 발생하였을 때 비상벨을 사용할 수 있으며 응급 상황 시 신속하게 경찰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인천시설공단 영종공원사업단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공원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중부경찰서 영종지구대와 계속 협업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인천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링크 카카오스토리 메일 보내기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