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메뉴 열기

<연수구의 인물>, <어촌계 사람들> 발간

연수문화원, 4번째 향토문화총서, 구술자료집 펴내

18-02-13 14:25ㅣ 윤성문 기자 (intersin@hanmail.net)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링크 카카오스토리 메일 보내기 url



연수문화원(원장 조복순)은 4번째 연수구 향토문화총서인 <연수구의 인물>과 연수구 구술자료집 <어촌계 사람들>을 발간했다.

<연수구의 인물>는 고대부터 조선시대까지의 연수구의 인물에 대한 소개가 수록돼 있다. 연수구에서 태어났거나 활동했던 인물들과 다양한 사건들에 대해 알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연수문화원은 지난 2014년부터 연수구의 후원으로 연수구 향토문화총서를 발간하고 있다. 2014년에는 <연수구의 문화유산>을 발간하였으며, 2015년에는 선사시대부터 고려시대까지 연수구의 역사를 다룬 <연수구의 역사Ⅰ>, 2016년에는 조선시대부터 연수구의 탄생까지의 역사를 수록한 <연수구의 역사Ⅱ>를 발간했다.

한편 인천시의 지원으로 제작된 <어촌계 사람들>은 연수구 갯벌을 삶의 터전으로 삼았던 공동어로 조직 동막어촌계, 송도(한진)어촌계, 척전어촌계 계원들의 생활사를 수록했다. 송도 갯벌에서 일하며 한 평생을 살아온 네 인의 생애와 가족사를 구술로 복원하여 제작하였다.

<연수구의 인물>과 <어촌계 사람들>은 연수구 관내 초·중·고 59개교와 주민자치센터에 배포되었으며, 가까운 도서관이나 연수문화원 사무국(동춘동 이마트 옆)에 방문하여 열람할 수 있다. 






 

<저작권자(c)인천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링크 카카오스토리 메일 보내기 url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