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메뉴 열기

남구, 야간만 가능한 주차장 시범 운영

'고스트 노상주차장' 2월까지 시범 거쳐 3월 방향 결정

18-02-14 12:41ㅣ 윤성문 기자 (intersin@hanmail.net)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링크 카카오스토리 메일 보내기 url




남구는 주차난이 심각한 숭의동 독배로 등 간선도로 8곳에 야간 주차가 가능한 ‘고스트(GHOST) 노상주차장’ 192면을 설치, 오는 2월말까지 시범 운영하고 있다.

고스트 노상주차장은 반사도료를 활용, 야간 차량 전조등 및 가로등 불빛으로만 주차구획선이 표시되며, 평일 오후 9시부터 오전 7시까지 운영된다.

그러나 허용시간 외 주차는 불법 주·정차 단속의 대상이 된다.

남구는 지난 2016년 6월 전국 최초로 반사페인트를 활용한 노면표시에 대한 특허 출원을 마쳤다.

고스트 주차장은 소화전, 긴급차량 등 차량 통행에 방해가 되지 않는 20m 이상 주택가 인근 주 간선도로에 설치돼 운영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오는 3월 시범운영 결과에 따라 지방경찰청 노면표시 교통심의 등을 거쳐 향후 추진 방향을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인천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링크 카카오스토리 메일 보내기 url
관련기사가 없습니다.